청도군, 새마을특공대가 간다!

우리 우수 농산물 “미나리 삼합”판매, 직접 발로 뛴다.

김미영기자 | 기사입력 2021/04/11 [22:58]

청도군, 새마을특공대가 간다!

우리 우수 농산물 “미나리 삼합”판매, 직접 발로 뛴다.

김미영기자 | 입력 : 2021/04/11 [22:58]

 

▲ 청도군, 새마을특공대가 간다!  © 김미영기자


[ 한국아이뉴스 /김미영기자 ] =경북 청도군=
청도군은 11일 대구시 중구 소재 센트로팰리스 아파트 단지에서 전국 최초로 지방자치단체가 농산물을 직접 집 앞까지 배송해주는 방식을 도입하여, 지방자치단체장이 봉사단 1일 서포터즈로 참석하여 직접 발로 뛰면서 각 가정마다 우수 농산물인 한재미나리 삼합세트를 배송했다.  

 

이날 행사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이승율 청도군수, 류규하 중구청장(청도군 자매도시), 김하수·이선희 경북도의회 의원, 경북청년봉사단·대구청년봉사단의 단원 30여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되었다.

 

청년봉사단은 코로나19로 지역 농산물의 판매가 어려움을 겪자, 청년들의 아이디어로 ‘청춘(청도의 봄)을 집 앞으로 가져다 드립니다’라는 주제로 경상북도와 청도군의 우수 농산물인 한재미나리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직접 소비자에게 배송했다.     

 

군은 이번 행사를 위하여 미나리삼합 700세트를 준비하였고, 삼합세트는 한재미나리 1kg, 삼겹살 600g, 새송이버섯, 막걸리로 구성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난 번 드라이브스루 판매 행사에 이어, 이번 발로 뛰는 농산물 새마을배송 행사까지 함께 해준 청년봉사단원과 청도군, 대구광역시 관계자분들게 감사하다” 며, “청년들이 새로운 아이디어로 우리 농산물 판매에 앞장서서 농촌과 도시가 함께 나아가는 것처럼 대구와 경북이 함께 상생해나겠다” 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이런 어려운 시기에 농민들을 위해 지난 미나리 드라이브스루 판매에 이어, 이번 행사까지 함께 해준 청년들에게 감사드리며, 청년의 힘이 청도와 함께 하는 것 같아 5만 군민들과 함께 든든하다” 며, “우리군의 우수 농산물 판매를 위하여 도와주신 이철우 도지사님, 권영진 시장님, 류규하 구청장님, 그리고 미나리를 구매해주신 자매 결연도시인 대구시 중구 주민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