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문화중심도시 투자진흥지구 입주기업 해외진출 지원

문체부, 국제영상박람회 참가 지원…조세·임대료 감면 등 활성화 유도

유성옥기자 | 기사입력 2020/10/08 [19:24]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투자진흥지구 입주기업 해외진출 지원

문체부, 국제영상박람회 참가 지원…조세·임대료 감면 등 활성화 유도

유성옥기자 | 입력 : 2020/10/08 [19:24]

[한국아이뉴스/ 유성옥 기자]=정부=문화체육관광부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투자진흥지구 입주기업이 12일부터 16일까지 프랑스 그룹 리드미뎀(Reed MIDEM) 주관으로 열리는 국제영상박람회(MIPCOM)에 참가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투자진흥지구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에 관한 특별법16조에 따라 광주광역시에 아시아문화전당권역, 케이디비(KDB)생명빌딩, 시지아이(CGI)센터, 아킴보호텔 등 4곳이 지정돼 9월 현재 문화·관광산업체 200개가 입주하고 있다.

 

입주기업들은 이번 박람회에서 기술력을 홍보하고 세계적 기업들과의 연계망 구축, 공동제작 및 해외배급 등 국내외 마케팅 활동을 펼친다.

 

▲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투자진흥지구 지정 현황.  ©유성옥기자

 

지난해에는 콘텐츠 판매뿐만 아니라 입주기업들이 유수 방송사와 제작 협력사, 투자사들이 참여한 투자 유치 및 상담 프로그램(In Development)’ 등을 통해 영국 기업과 공동제작을 계약하는 등 4개사(6) 933만 달러 규모의 해외배급 및 공동제작 계약 체결의 해외 진출 지원성과를 나타냈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디지털 부스로 운영되며 참가 기업은 10편 내의 예고 영상을 통해 제작 콘텐츠를 홍보할 수 있다. 또한 온라인 전시페이지를 통해 개별 만남 일정을 관리하고 일대일 화상 만남을 진행할 수 있다.

 

문체부는 투자진흥지구를 활성화하고 입주기업이 빠르게 정착할 수 있도록 박람회 참가 지원 외에도 조세(국세와 지방세) 감면 임대료 감면 기업 종합(원스톱) 지원을 위한 투자진흥지구 지원센터 운영 자금 지원(고용·이전·상담 보조금 등)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펀드(2) 투자 입주공간 및 공동이용시설 운영 우수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등 다양한 지원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이달 중 창업투자사가 우수한 문화콘텐츠와 기술력이 있는 지역 기업에 투자하는 확약식을 열기 위해 광주광역시와 함께 준비하고 있다. 고용보조금 등 자금을 지원받을 투자진흥지구 입주기업도 신청받아 선정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투자진흥지구 입주기업의 성장을 돕기 위해 입주기업 사업의 기획·제작·유통 등 가치사슬을 고려한 단계별 지원체계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문화체육관광부는 관련기사목록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